본문 바로가기

아름다운 글 여행

아버지와 아들의 낚시 교훈.

728x90
반응형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세상을 살면서 원칙과 정직하게 살려면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

자기중심적으로 살아가다 보면 스스로 잘 살았다고 생각하면서

자기를 돌아보지 않고 직진하는 경우가 많죠.

그래서 사람들에게 많이 권유를 하죠. 내려놓아라.

원점에서 출발을 하라고 말씀을 하죠. 하지만 그것이

어렵다는 것입니다. 분명 멘토가 있어야 하는데

여러분은 지혜로운 멘토를 구하셨습니까?

 

 

 

 

낚시를 좋아하는 아버지와 아들이

마을의 외딴 저수지에서 낚시하고 있었습니다.

그렇게 몇 시간을 낚싯대 앞에 앉아 있었지만

물고기 한 마리도 잡지 못하고 있었습니다.

결국 부자(父子)는 빈손으로 낚시를 마무리하려는 순간,

아들의 낚싯대에 큰 물고기가 걸렸습니다.

 

 

 

 

아들은 무척이나 신난 목소리로 아빠에게 자랑했습니다.

아버지는 흐뭇해하며 건져 올린 물고기를 보았는데,

배가 볼록한 것이 알이 가득했습니다.

하지만 어종 보호를 위해 산란 어종 낚시를

금지하고 있었기에 아버지는 아들에게

말했습니다.

 

 

 

 

"이 물고기는 알이 가득해 잡을 수 없겠구나.

아쉽지만, 풀어주고 그만 가자."

그러자 아들은 펄떡이는 물고기를 보고

울먹이며 말했습니다.

"아무도 없는데 그냥 가져가면 안 돼요?

이렇게 큰 물고기를 처음 잡았잖아요."

그러나 아버지는 단호하게

아들에게 말했습니다.

"아무도 없다고 규칙을 어기는 건

스스로를 속이는 것이란다."

 

 

 

 

아들은 아버지의 말에 아쉬운 마음을

뒤로한 채 물고기를 풀어주곤

집으로 돌아갔습니다.

그 후 세월이 흘러 사업가로 크게 성공한 아들은

언론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의 성공 비결에 대해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저는 이제껏 정직하게 살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특히, 어릴 적 아버지와 낚시하며 배운 정직의 원칙이

오늘의 저를 있게 만들었습니다."

원칙과 정직은 누가 보든 안 보든

내가 손해를 보든 이익을 보든 어떤 상황에서도

마음이 바르고 곧은 것을 말합니다.

 

 

 

 

당장 눈앞의 이익을 손해 보는 것 같아 보여도

그렇게 원칙과 정직을 지키는 사람이

세상을 바꿉니다.

여러분. 여유롭고 부유할 때는 원칙을 지키기가 수월하지만

내가 낮은 위치, 가난할 때에 원칙을 지키는 것이 어렵기 때문이죠.

언제 어느 때든 간에 그 원칙을 지키는 자가 승리자가 되는 것이다.

 

 

 

 

 

 

728x90
반응형
LIST

'아름다운 글 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마일은 행복의 길.  (12) 2021.08.29
부족한 부분을 채워주는 동반자.  (4) 2021.08.26
아버지와 아들의 낚시 교훈.  (4) 2021.08.23
천천히 커야 되겠네.  (4) 2021.08.23
산소 같은 존재.  (6) 2021.08.20
Delete 할 줄 아는 지혜.  (10) 2021.08.19

네이버 애널리틱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