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콘테

카라바오컵, 첼시와의 무기력한 경기로 0-2 패배.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경기를 보면서 서로 계획된 경기를 하는 것처럼, 한쪽은 몰고, 한쪽은 일방적으로 몰려서,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왜 보고 있는가 하고 화가 날 정도였습니다. 오늘의 콘테의 마술도 적용이 안 되는 경기였어요. 즉, 철저하게 갖추어진 팀에게는 리더의 마술도 어렵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근본적으로 팀과 경기력이 올라와야 함을 이번 경기를 통해서 직감할 수가 있었습니다. 신속한 선수 보충과 경기력이 업그레이드가 되어야만 강팀들에게 경쟁이 가능할 것입니다. 손흥민은 79분을 뛰었다. 그러나 무기력했다. 아무것도 하지 못했다. 토트넘은 5일 오후(현지시각) 영국 런던 스탬퍼드 브릿지에서 열린 첼시와의 2021~2022 시즌 잉글랜드 풋볼리그(EF.. 더보기
3골을 모두 관여하고 최우수 선수가 된 손흥민.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선장이 콘테로 바뀌면서 토트넘의 전력이 점점 올라오면서 강해지고 있는데요. 선수들이 각각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는 모습들이 선장에 따라서 이렇게 다를 수가 있을까 하며 놀랄 수밖에 없다. 오늘 경기에서 손흥민은 3-0으로 이긴 경기에서 3골을 모두 관여를 한 홈그라운드의 팬들을 미치게 만들었다. 앞으로의 경기도 기대하며 박수를 보낸다. 토트넘이 노리치 시티를 꺾고 프리미어리그(PL) 5위로 올라섰다. 손흥민은 루카스 모우라의 환상골을 도운 데 이어 쐐기 골까지 터뜨리며 맹활약했다. 토트넘은 5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PL 15라운드 홈경기에서 노리치 시티를 3-0으로 제압했다. 이날 승리로 리그 3연승을 달린 토트넘은 .. 더보기
손흥민 리그 5호골, KOTM 네번째 선정.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드디어 5호 골이 터졌네요. 눈으로 인하여 쉬었던 것이 컨디션을 유지하는데 큰 도움을 준 것 같습니다. 초반부터 민첩한 동작으로 상대방을 괴롭게 했는데, 전반의 첫 골의 관여와 두 번째 골을 멋지게 관여하여 손흥민의 진가를 보여주게 된 것입니다. 아직 리그의 길은 멀지만 차곡차곡 쌓아가는 건강하고 멋진 손흥민이 되기를 바란다. 손흥민이 올 시즌 네 번째 킹 오브 더 매치(KOTM)에 선정됐다. 토트넘 홋스퍼는 3일 오전 4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2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4라운드 홈경기에서 브렌트포드에 2-0 완승을 거뒀다. 이날 손흥민은 선발로 출전해 토트넘의 공격을 이끌었다. 직전 번리.. 더보기
콘테, 4 경기 째 패배 후에 토트넘의 수준을 직감하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모처럼의 감독의 교체와 선수들의 분위기 전환으로 좋은 경기를 기대했던, 토트넘 팬들은 물론 축구를 사랑하는 사람들도 많은 실망감을 안겼다. 특히 토트넘의 1진과 2진의 실력의 격차로 인하여 매우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그것을 콘테 감독이 직감을 한 것 같다. 앞으로 보다 나은 대책이 필요할 것 같다. 여러분은 토트넘의 보완책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 부임 후 4경기 만에 첫 패배를 경험한 안토니오 콘테(52·이탈리아) 감독이 "토트넘 수준이 그리 높지 않다는 걸 알게 됐다"라고 선수단 내부를 향해 일침을 가했다. 스퍼스 웹 등 현지 언론들에 따르면 콘테 감독은 26일 오전 2시 45분(한국시간) 슬로베니아 마리보르에서 열린 NS무라(슬로베니아)와의 2021~20.. 더보기
모리뉴, 누누, 콘테의 1호 골은 손흥민이 단골. 안녕하세요. Goal을 향해 달려가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드디어 콘테 감독의 체제에서 손흥민이 첫 골을 터트렸다. 우연이라고는 말도 안 되는 결과이다. 초반부터 기존의 경기력과는 더 활기가 있었고, 선수들도 더 열심히 뛰었다. 새로 바뀐 감독에게 잘 보이기 위한 것도 있지만 누누 때의 경기력과는 다른 점을 알 수가 있었다. 앞으로의 경기는 오늘의 경기를 보면서 현격하게 달라질 것이라고 본다. 손흥민, 케인, 모우라의 공격진의 활약을 기대하고, 수비진들의 보완을 통해서 탄탄한 전력으로 이루고자 하는 목표를 향해서 달려가야 할 것이다. 역시 손흥민은 토트넘 홋스퍼의 에이스였다. 감독이 바뀌더라도 첫 골은 손흥민의 발에서 나왔다. 토트넘은 5일(한국시간)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피테서와.. 더보기

728x90
반응형
LIST
네이버 애널리틱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