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SMALL

토트넘

클롭 리버풀의 러브콜에 손흥민은 콘테감독에 안겼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재능이 있고 유능한 선수들은 리그가 끝나고 나면, 어느 팀이든 탐을 내게 되어 있다. 토트넘의 손흥민은 21~2221~22 시즌에 커리어의 정점을 찍었다. 당연히 상위권에 있는 팀들은 감독들이 탐낼만하다.. 하지만 토트넘이 유럽 챔피언스리그에 안착함으로써 기대했던 것이 흔들리고 있다. 그리고 콘테가 손흥민을 안고 다음 리그를 준비하면서 선수 보강을 하기 때문에 움직일 일이 없어졌다. 토트넘은 손흥민을 안고 다음 리그와 챔피언스리그에서도 괄목상대의 성적을 이루기 바란다. 영국의 '풋볼런던'이 30일(한국시각) 이 같은 보도로 여름 이적시장을 뒤흔들었다. 위르겐 클롭 리버풀 감독은 손흥민의 오랜 팬이다. 토트넘과 리버풀의 경기 후 클롭 감독.. 더보기
‘명사수’ SON, ‘명장’ 클롭, 펩을 끊임없이 괴롭힌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리버풀이 챔피언의 타이틀을 위해 달려가고 있는데, 브레이크와 태클을 걸고 있는 팀이 바로 토트넘입니다. 리버풀과의 경기에서 중요한 경기였다. 리버풀은 PCL리그는 물론 유럽챔피온리그도 결승에 올랐다. 맨시티와도 1점차이로 경쟁을 하고 있는데, 토트넘을 이겨야 했어야 하는데, 간신히 비겼다. 그럼으로써 PCL리그의 석권에 차질을 주었다. 그가 바로 토트넘의 SON이었다. 최고는 최고를 알아본다. 최고를 뛰어넘을 수 있는 것도 결국은 또 다른 최고다. 8일 리버풀전을 통해 커리어 최초로 프리미어리그 20호 골을 작성한 '손세이셔널' 손흥민(30·토트넘)의 이 기록이 위대해 보이는 이유도 바로 여기에 있다. 손흥민은 14팀을 상대로 20골을 .. 더보기
토트넘, 천국에서 지옥으로 챔프의 확률이 34%로 떨어졌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열흘 전만 하더라도 지금 상태라면 챔프 확률은 변함이 없을 것이라고 했던, 토트넘이 두 경기를 부진한 결과로 아스날에게 4위 자리를 빼앗기고 5위로 내려 앉았다. 앞으로의 일정은 계속 연승을 하고 마지막에 아스날과의 런던 더비의 경기에서 이겼을 때, 챔프에 나갈 수 있기 때문에 쉽지는 않을 것이다.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다. 토트넘과 아스날의 희비가 2경기 연속 엇갈리면서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 확률도 크게 바뀌었다. 각각 5경기씩 남겨둔 가운데 토트넘의 확률은 34%, 아스날은 66%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1% 미만까지 떨어져 챔스 경쟁에서 완전히 밀려났다. 토트넘은 24일(한국시간) 영국 브.. 더보기
EPL리그 4위를 유지를 해야 콘테, 케인을 지킬 수 있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언제나 스포츠는 잠자고 있는 몸을 깨우게 하는 특성이 있는 것 같아요. 특히 스포츠를 좋아하는 사람들은 더욱 그렇다 할 수 있겠죠. 지금 EPL 리그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의 활약을 보면서 예전의 선수들의 모습과는 다르게 골 하이라이트가 많음을 볼 수가 있는데, 그만큼 행복할 수밖에 없죠. 함께 뛰고 있는 케인, 콘테감독이 톱 4가 되지 못하면 팀을 떠날 수도 있다는 설이 있다. 토트넘이 잘되기를 바라는 팬들을 이들을 지키길 원할 것이다. 우리 모두 토트넘을 위해서 힘을 주고 응원을 했으면 합니다. 토트넘이 톱 4 경쟁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하고 있다는 평가가 계속 나오고 있다. 19일(한국시간) 영국 '기브미스포츠'는 영국 '스카이스포츠' 마이클 브리지 기자의 말을.. 더보기
손흥민, 헤드트릭 리그 17골로 2위, 토트넘은 4위 고수.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손흥민이 갈수록 피니셔로서 괄목상대하고 있습니다. 애스턴 빌라와의 경기에서 눈부신 활약으로 4-0으로 이기고 프리미어리그 4위를 굳건하게 지켰다. 리그가 마칠 때까지 흥미진진한 모습이 될 것입니다. 손흥민이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가장 위협적인 골잡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토트넘 홋스퍼는 10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버밍엄에 위치한 빌라 파크에서 치러진 애스턴 빌라와의 2021/22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2라운드 경기에서 4-0 대승을 거뒀다. 토트넘은 4연승을 기록했고, 리그 4위 싸움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5위 아스널이 1경기를 덜 치렀지만, 골득실차에서 10점이나 앞선 상황이다. 토트넘 대승의 중심에는 손흥민이 있었.. 더보기
놀랍다!! SON 전세계서 유일, '메시·호날두도 못한' 놀라운 기록 존재 '위엄'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손흥민(30·토트넘)만 달성한 놀라운 기록이 공개됐다. '세계적인 축구 스타' 리오넬 메시(35·파리 생제르망)와(35·파리 생제르망)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7·맨체스터 유나이티드)도 이뤄내지 못한 진기록이다. 영국 매체 스퍼스 웹은 5일(한국시간) 매치데이 365를 인용, "손흥민은 지난 2016~17 시즌부터 현재까지 매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10개 이상의 골과 6개 이상의 도움을 기록한 전 세계에서 유일한 선수 (Son Heung-min is the ONLY player across Europe to have 10+ goals & 6+ assists in every domestic season since 2016/17.. 더보기
챔스의 기적이 보인다. 토트넘의 확률이 높아지고 있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스포츠를 좋아하는 사람들은 매시간을 스포츠 방송을 보거나 스포츠뉴스를 보는 것을 즐거움으로 여기는 것이 대부분이지만 스포츠를 좋아하지 않는 분들도 있기 때문에 과도하게 하지 않겠지만 드디어 토트넘에 빛이 보인다. 프리미어리그 4강의 기운이 보인다. 이번에는 최선을 다해서 아스날을 제치고 챔피언스리그로 나가길 바란다. 토트넘에 '기적'이 찾아오는 분위기다. 한때 한 자릿수까지 떨어졌던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 가능성이 이번 시즌 최고치인 '44%'까지 올랐기 때문이다. 5일(한국시간) 미국 통계 사이트 파이브서티에이트가 공개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팀들의 챔피언스리그 진출 확률에 따르면 토트넘은 이번 시.. 더보기
손흥민의 발에서 멀티골이 터졌고, 토트넘 5위 도약, 득점은 공동 2위.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프리미어리그도 종반전으로 치닫고 있다. 30라운드 토트넘 홈그라운드에서 웨스트햄과의 경기에서 3-1로 이기고 4강의 희망을 안기게 됐다. 또한 맹활약을 한 손흥민의 경기력에 찬사를 보낸다. 이방인의 설움, 색깔의 서로 움을 언론으로부터도 많은 비난을 받아 왔다. 하지만 오늘 경기를 통해서 손흥민의 저력을 보여 줌으로써 일순간에 잠식시켜 버렸다. 백그라운드가 아니아 오롯이 실력을 그 모든 것을 타파한 것이다. 우리의 삶도 배경이 아니라 실력으로 이겨 갔으면 합니다. 손흥민(30·토트넘)이 멀티골을 터뜨리며 리그 득점 부문 공동 2위로 뛰어올랐다. 손흥민은 2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웨스트햄과 2021~2022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더보기
프리미어리그의 첼시를 한국 기업인 C&P스포츠, 하나금융그룹이 입찰에 도전.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스포츠나 특히, 축구를 좋아하는 분이라면 영국의 프리미어리그의 구단과 주요 선수들은 대부분 알고 있고 관심을 갖고 있을 것입니다. 순위가 상위권에 있는 구단들의 모습들도 눈에 익을 것입니다. 그런데 이번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하여 러시아를 전 세계가 배격하고 있는 가운데 프리미어 구단 중에 첼시의 구단 주가 아브라모비츠인데, 제재 압력에 구단을 판매하겠다고 했다. 많은 기업에 관심을 갖고 경쟁에 뛰어들었는데 그중에 한국 기업들도 그 경쟁에 뛰어들었다고 한다. 아무쪼록 좋은 결과가 나왔으면 한다. 영국 일간 '가디언'은 18일 "가장 최근 하나금융그룹과 C&P 스포츠 그룹이 첼시 인수전에 참가했다"라고 보도했다. 또 다른 매체인 '데일리메일'은 같은 날 한국 기업인.. 더보기
토트넘이 괴물 김민재, 영입에 정조준을 하고 있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토트넘이 페네르바체의 김민재를 영입을 위해서 날을 세운 것 같다. 터키의 리그에서 괴물 센터백으로 6개월 정도밖에 되지 안 했는데도 유럽의 큰 리그에서 큰 관심을 가지고 있는 가운데, 서로 영입을 위해서 각축을 벌이고 있다. 어쨌든, 큰 리그에서 수비의 전력을 향상하기 위해서 김민재를 노리고 있다. 특히 손흥민이 있는 토트넘에서 크게 관심을 가지고 있는데, 함께 뛰는 순간을 보고 싶다. 토트넘 홋스퍼가 '괴물 센터백' 김민재(26·페네르바체) 영입에 나섰다. 지난여름 토미야스 다케히로(24·아스날)를 거른 잘못된 선택을 반복하지 않겠다는 생각이다. 터키 매체 불칸 토크는 9일(한국시간) "김민재를 향한 프리미어리그 팀들의 관심이 크다. .. 더보기
카라바오컵, 첼시와의 무기력한 경기로 0-2 패배.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경기를 보면서 서로 계획된 경기를 하는 것처럼, 한쪽은 몰고, 한쪽은 일방적으로 몰려서,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왜 보고 있는가 하고 화가 날 정도였습니다. 오늘의 콘테의 마술도 적용이 안 되는 경기였어요. 즉, 철저하게 갖추어진 팀에게는 리더의 마술도 어렵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근본적으로 팀과 경기력이 올라와야 함을 이번 경기를 통해서 직감할 수가 있었습니다. 신속한 선수 보충과 경기력이 업그레이드가 되어야만 강팀들에게 경쟁이 가능할 것입니다. 손흥민은 79분을 뛰었다. 그러나 무기력했다. 아무것도 하지 못했다. 토트넘은 5일 오후(현지시각) 영국 런던 스탬퍼드 브릿지에서 열린 첼시와의 2021~2022 시즌 잉글랜드 풋볼리그(EF.. 더보기
왓포드 전에서 극장 골 AS' 손흥민, 평점 8.1점 'MOM'.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1월 1일 24:00시부터 시작되는 경기였기 때문에 졸음을 참으면서 기대를 갖고 전반전을 보면서 찬스가 제대로 나지 않아 오늘 승부 나기가 힘들겠구나 하면서, 후반전으로 들어가면서 더욱 어렵다는 것을 느끼고, 후반전 연장시간까지 골이 없어서 한숨을 쉬는 순간, 득점이 됐다. 졸음의 눈이 번쩍 뜨이는 순간이었다. 전, 후반의 지루함을 한 순간 날려버린 속이 뻥 뚫리는 시간이었다. '손세이셔널' 손흥민(30)이 경기 최고의 선수인 'MOM(Man of the match)'에 선정됐다. 종횡무진 활약했고, 팀 승리를 이끄는 극장 골도 어시스트했다. 호평이 나오지 않을 수 없었다. 손흥민은 2일(한국시간) 잉글랜드 왓포드의 비커리지 로드에서 열.. 더보기

728x90
반응형
LIST
네이버 애널리틱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