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SMALL

김민재

소를 잃고, 외양간을 고치려는 토트넘, 뒤늦게 후회.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진흙 속의 진주를 몰라보고, 그대로 지나쳤던, 토트넘이 이제 와서 땅을 치고 후회를 하지만, 버스는 기다려주지 않고, 더 높은 곳을 향해 질주를 하고 있다. 오늘 얘기는 김민재 선수를 두고 한말이다. 설마 하는 사이 기회를 놓친 것이다. 토트넘 홋스퍼가 아쉬움에 땅을 친다. 최고의 활약을 펼치고 있는 김민재(26·나폴리)를 놓쳤기 때문이다. 영국 90 MIN의 17일(한국시간) 보도에 따르면 김민재를 영입하지 않은 것에 대해 토트넘 팀 내부적으로 잘못을 인정하고 후회하고 있다고 한다. 김민재가 중국리그 베이징 궈안에 있을 때 토트넘과 연결되기도 했다. 또 한국 축구대표팀에서 함께 뛰고 있는 손흥민(30)이 당시 영입을 적극 추천한 것으로.. 더보기
김민재, 단단한 수비가 공격의 시발점을 알려준 경기.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세리에 A에 간 김민재가 벽을 콘크리트 벽, 철근 벽으로 만들고 있다. 경기를 하면 할수록 그 위용은 점점 아우라가 보인다. 5일 있었던 챔피언스리그 아약스와의 경기에서 6-1로 이겼다. 아약스의 평점 이상의 점수를 받은 김민재는 수비로서는 MOM과 같은 것이다. 이제는 김민재의 경기가 있고, 그 경기를 보면 설레고, 안심이 된다. 계속해서 부상 없이 견고한 수비로 그 위용을 드러내기 바란다. 나폴리는 5일 오전 4시(한국시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요한 크루이프 아레나에서 펼쳐진 아약스와의 2022-23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A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6-1로 승리했다. 선발 출전한 김민재는 이날도 좋은 활약으로 팀의.. 더보기
토리노를 승리로 이끈 나폴리 벽 김민재, 세리에 A 9월 선수상 수상.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아름다운 보석은 갈고닦을수록 빛나게 되어 있다. 또한 그라운드에서 뛰고 있는 선수도 경기를 하면 할수록 멋지게 빛나게 되어 있다. 나폴리의 수비의 핵인 김민재가 오늘도 토리노의 공격진을 꽁꽁 묶고, 3-1 승리를 이끌었다. 마치 벽에 공을 차는 것처럼, 완벽한 수비였다. 갈수록 더욱 빛나는 김민재 선수에게 큰 박수를 보낸다. 한국 축구 국가대표 ‘괴물 수비수’ 김민재(26)가 풀타임 활약한 나폴리가 개막 8경기 무패 선두를 달렸다. 나폴리는 1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나폴리의 디에고 아르만도 마라도나 스타디움에서 열린 토리노와의 2022~20232022~2023 시즌 세리에 A 8라운드 홈경기에서3-1로 완승을 거뒀다. 이로써 최근 리그 .. 더보기
나폴리의 김민재 포효는 AC밀란을 제압하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전년도 세리에 A 챔피언이었던 AC밀란을 상대로 무너지지 않는 벽처럼, 꿋꿋하게 지켜 나갔다. 특히 AC 밀란의 지루를 잘 방어를 하였고, 2-1로 이겨나가던 연장 시간에 결정적인 헤딩슛을 바로 방어를 하고, 포효를 하는 모습이 클로즈업되는 모습이 보였다. 모든 것을 이긴 것처럼 말이다. 이탈리아 매체들은 ‘괴물 수비수’ 김민재(26·나폴리)가 AC밀란전 막판 ‘기적의 선방’을 펼친 뒤에 보인 행동에 주목했다. 김민재는 18일 이탈리아 밀라노 산시로에서 열린 '전통 강호' AC밀란과의 2022~2023 시즌 이탈리아 세리에 A 7라운드에서 팀이 2-1로 앞선 추가시간, 상대의 결정적인 슛을 선방했다. 문전 앞 브라힘 디아즈의 헤더를 왼쪽.. 더보기
‘통곡의 벽’ 김민재 앞에 레인저스는 멈춰 섰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UCL 조별 리그 2차전에서 나폴리는 상대인 레인저스를 3-0으로 승리를 거두고, 조 1위로 나섰다. 리그에서 한 경기를 쉬었던 김민재는 이날 경기에서 레인저스의 공격수들이 볼 터치에 어려움을 겪게 했으며, 어떤 찬스도 허용하지 않는 통곡의 벽이었다. 경기를 하면 할수록 능력을 나타내는 김민재, 어떤 모습인지 알아보자. 김민재(26, 나폴리)가 또 한 번 철벽 모드를 가동하자 이탈리아 현지 매체들도 칭찬을 쏟아냈다. 김민재는 15일(한국시간) 스코틀랜드 글래스고의 아이브록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023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A조 2차전 레인저스와 경기에 선발 출장, 나폴리의 3-0 승리를 도왔다.. 더보기
챔피언스리그에 완벽하게 데뷔한 김민재, 나폴리 대승.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드디어 UCL이 시작되면서 세리에 리그로 이적을 한 김민재의 시험대에 올랐다. 세리에리그에서 5경기 동안 좋은 활약을 했었지만, 과연 큰 무대에서 잘할 수 있을까? 의문에서 예년 챔피언스리그의 준우승 팀인 리버풀과의 경기에서 4-1 완승을 거뒀다. 그 경기에서 프리미어리그에서 득점상을 받았던 살라를 꽁꽁 묶어서 공격을 미리 차단하는 수비로서의 만점 활약을 했다. 김민재(26, 나폴리)가 큰 무대서도 실력으로 증명했다. 나폴리는 8일(한국시간) 오전 4시 홈구장인 스타디오 디에고 아르만도 마라도나에서 열리는 '2022-2023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A조 1차전 리버풀전서 4-1 대승을 거뒀다. 홈팀 나폴리.. 더보기
세리에로 간지 몇 개월 밖에 안된 김민재 선수, 몸값이 폭등.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아시아의 선수들을 편견을 갖고, 몸값을 낮춰서 스카우트를 하고자 했던 팀들이 많았지만, 세리에로 간 김민재 선수가 그 편견을 여지없이 깨버렸다. 5게임을 하면서 수비수가 2골을 넣어서 세리에 득점 7위로 올라섰다. 이에 나폴리회장은 조만감 김민재의 몸값이 2배 이상으로 폭등할 것이라고 예견을 했다. 아우렐리오 데 라우렌티스(73) 나폴리 회장이 김민재(26, 나폴리)과 함께 장밋빛 미래를 꿈꾸고 있다. 이탈리아 '칼치오 나폴리 24'는 6일(한국시간) "라우렌티스 회장은 김민재의 미래에 대해 확신을 갖고 있다. 그는 김민재의 몸값이 엄청나게 뛸 수 있다고 믿고 있다"고 보도했다. 김민재는 올여름 페네르바체를 떠나 나폴.. 더보기
김민재의 자신감 넘치는 인터뷰, ‘나폴리’이기 때문에 왔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김민재의 인터뷰에는 자신감이 넘쳐흘렀다. 마치 몇 년 동안 나폴리에 있는 선수처럼, 나폴리에 대해서 아주 잘 아는 것처럼 인터뷰를 했다. 원하는 팀에 왔고, 팀에서도 좋은 선수를 영입했기에 좋은 모습으로 조화를 이룰 것이라 믿는다. 앞으로 승승장구해서 리그의 꽃, PL로 가기를 바란다. 나폴리의 또 하나의 전설이 될까. 김민재는 지난 30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나폴리 카스텔 디 상그로에서 입단 기자 회견을 가졌다. 그는 이 자리에서 나폴리에 대한 애정과 각오를 보였다. 길고 길었던 김민재 영입 전쟁의 승자는 결국 나폴리였다. 그들은 스타드 렌을 제치고 바이 아웃을 지급해서 김민재를 손에 넣었다. 실제로 김민재 영입을 두고 파비오 카펠로나.. 더보기
드디어 김민재 프리미어리그의 가능성을 열어 놓고, 세리에 A 리그에 진출했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좀처럼 진출이 어려운 세리에 A 리그에 김민재가 진출을 했다. 중국과 터키 리그를 거쳐서 한 단계씩 업그레이드가 된 것이다. 나폴리에서 2000만 유로로 영입을 했는데, 1년 후에 바이아웃 금액은 4500만 유로로 김민재의 몸값을 인정한 것이다. 김 민재 세리에 A 리그에서 성공하고 다음 단계로 올라갔으면 하기를 기대하며 바란다. 유럽 진출 단 1년 만에 빅리그 입성을 이뤄낸 김민재(26·페네르바체)가 또 한 번 도약할 가능성을 열어놨다. 이탈리아 매체 지안루카 디 마르지오 닷컴은 27일(한국시간) "김민재가 메디컬 테스트를 위해 나폴리에 방문했다. 그는 내일(28일) 3+2년 계약을 체결할 것“ 이라고 밝혔다. 약 4시간에 걸친 메디컬.. 더보기
토트넘이 괴물 김민재, 영입에 정조준을 하고 있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The Best Life) 인사를 드립니다. 토트넘이 페네르바체의 김민재를 영입을 위해서 날을 세운 것 같다. 터키의 리그에서 괴물 센터백으로 6개월 정도밖에 되지 안 했는데도 유럽의 큰 리그에서 큰 관심을 가지고 있는 가운데, 서로 영입을 위해서 각축을 벌이고 있다. 어쨌든, 큰 리그에서 수비의 전력을 향상하기 위해서 김민재를 노리고 있다. 특히 손흥민이 있는 토트넘에서 크게 관심을 가지고 있는데, 함께 뛰는 순간을 보고 싶다. 토트넘 홋스퍼가 '괴물 센터백' 김민재(26·페네르바체) 영입에 나섰다. 지난여름 토미야스 다케히로(24·아스날)를 거른 잘못된 선택을 반복하지 않겠다는 생각이다. 터키 매체 불칸 토크는 9일(한국시간) "김민재를 향한 프리미어리그 팀들의 관심이 크다. .. 더보기

728x90
반응형
LIST
네이버 애널리틱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