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SMALL

케인

EPL리그 4위를 유지를 해야 콘테, 케인을 지킬 수 있다?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언제나 스포츠는 잠자고 있는 몸을 깨우게 하는 특성이 있는 것 같아요. 특히 스포츠를 좋아하는 사람들은 더욱 그렇다 할 수 있겠죠. 지금 EPL 리그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의 활약을 보면서 예전의 선수들의 모습과는 다르게 골 하이라이트가 많음을 볼 수가 있는데, 그만큼 행복할 수밖에 없죠. 함께 뛰고 있는 케인, 콘테감독이 톱 4가 되지 못하면 팀을 떠날 수도 있다는 설이 있다. 토트넘이 잘되기를 바라는 팬들을 이들을 지키길 원할 것이다. 우리 모두 토트넘을 위해서 힘을 주고 응원을 했으면 합니다. 토트넘이 톱 4 경쟁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하고 있다는 평가가 계속 나오고 있다. 19일(한국시간) 영국 '기브미스포츠'는 영국 '스카이스포츠' 마이클 브리지 기자의 말을.. 더보기
손흥민, 헤드트릭 리그 17골로 2위, 토트넘은 4위 고수.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손흥민이 갈수록 피니셔로서 괄목상대하고 있습니다. 애스턴 빌라와의 경기에서 눈부신 활약으로 4-0으로 이기고 프리미어리그 4위를 굳건하게 지켰다. 리그가 마칠 때까지 흥미진진한 모습이 될 것입니다. 손흥민이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가장 위협적인 골잡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토트넘 홋스퍼는 10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버밍엄에 위치한 빌라 파크에서 치러진 애스턴 빌라와의 2021/22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2라운드 경기에서 4-0 대승을 거뒀다. 토트넘은 4연승을 기록했고, 리그 4위 싸움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5위 아스널이 1경기를 덜 치렀지만, 골득실차에서 10점이나 앞선 상황이다. 토트넘 대승의 중심에는 손흥민이 있었.. 더보기
3골을 모두 관여하고 최우수 선수가 된 손흥민. 안녕하세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선장이 콘테로 바뀌면서 토트넘의 전력이 점점 올라오면서 강해지고 있는데요. 선수들이 각각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는 모습들이 선장에 따라서 이렇게 다를 수가 있을까 하며 놀랄 수밖에 없다. 오늘 경기에서 손흥민은 3-0으로 이긴 경기에서 3골을 모두 관여를 한 홈그라운드의 팬들을 미치게 만들었다. 앞으로의 경기도 기대하며 박수를 보낸다. 토트넘이 노리치 시티를 꺾고 프리미어리그(PL) 5위로 올라섰다. 손흥민은 루카스 모우라의 환상골을 도운 데 이어 쐐기 골까지 터뜨리며 맹활약했다. 토트넘은 5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PL 15라운드 홈경기에서 노리치 시티를 3-0으로 제압했다. 이날 승리로 리그 3연승을 달린 토트넘은 .. 더보기
케인 반전이 없으면 콘테 감독 방출할 수도 있다. 안녕하세요. 휴일에 바람을 쐬고 온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가을의 냄새와 풍경이 가득한 거리를 드라이브를 하는 동안 왠지 가을 하늘을 보았습니다. 청명한 하늘과 함께 솔솔 불어오는 바람은 귓바퀴를 간지럽게 만들고, 창문에는 온통 단풍이 밀려오는 하루였다. 드라이브를 마치고 집으로 돌아와 관심이 있는 토트넘의 소식을 접하게 되었는데, 케인의 소식이다. 토트넘의 발전을 위해서는 서로 융합되는 선수단이 되어야 할 것이다. 이번 기회로 선수들의 경기력을 높였으면 한다. 해리 케인(28·토트넘)이 안토니오 콘테(52·이탈리아) 감독 체제에서도 부진에서 탈출하지 못한다면 결국 방출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맨체스터 시티 이적이 무산된 뒤 부진한 경기력이 이어지고 있을 정도로 토트넘에 대한 애정이 식어 보이는.. 더보기
모리뉴, 누누, 콘테의 1호 골은 손흥민이 단골. 안녕하세요. Goal을 향해 달려가는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드디어 콘테 감독의 체제에서 손흥민이 첫 골을 터트렸다. 우연이라고는 말도 안 되는 결과이다. 초반부터 기존의 경기력과는 더 활기가 있었고, 선수들도 더 열심히 뛰었다. 새로 바뀐 감독에게 잘 보이기 위한 것도 있지만 누누 때의 경기력과는 다른 점을 알 수가 있었다. 앞으로의 경기는 오늘의 경기를 보면서 현격하게 달라질 것이라고 본다. 손흥민, 케인, 모우라의 공격진의 활약을 기대하고, 수비진들의 보완을 통해서 탄탄한 전력으로 이루고자 하는 목표를 향해서 달려가야 할 것이다. 역시 손흥민은 토트넘 홋스퍼의 에이스였다. 감독이 바뀌더라도 첫 골은 손흥민의 발에서 나왔다. 토트넘은 5일(한국시간)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피테서와.. 더보기

728x90
반응형
LIST
네이버 애널리틱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