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콘테감독

케인 반전이 없으면 콘테 감독 방출할 수도 있다. 안녕하세요. 휴일에 바람을 쐬고 온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가을의 냄새와 풍경이 가득한 거리를 드라이브를 하는 동안 왠지 가을 하늘을 보았습니다. 청명한 하늘과 함께 솔솔 불어오는 바람은 귓바퀴를 간지럽게 만들고, 창문에는 온통 단풍이 밀려오는 하루였다. 드라이브를 마치고 집으로 돌아와 관심이 있는 토트넘의 소식을 접하게 되었는데, 케인의 소식이다. 토트넘의 발전을 위해서는 서로 융합되는 선수단이 되어야 할 것이다. 이번 기회로 선수들의 경기력을 높였으면 한다. 해리 케인(28·토트넘)이 안토니오 콘테(52·이탈리아) 감독 체제에서도 부진에서 탈출하지 못한다면 결국 방출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맨체스터 시티 이적이 무산된 뒤 부진한 경기력이 이어지고 있을 정도로 토트넘에 대한 애정이 식어 보이는.. 더보기
드디어 토트넘, '우승 청부사' 콘테 감독 선임하다. 안녕하세요. 스포츠를 사랑하는 사람, 최고의 삶 인사를 드립니다. 예상은 하고 있었지만, 누누 감독이 경질이 되고, 콘테 감독이 선임되었죠. 그동안 팀 분위기가 어수선하게 진행되었고, 선장은 있지만 방향을 제시를 못하고 우왕좌왕하는 사이에 배는 중심을 못 잡고 선원들은 뿔뿔이 흩어져서 배가 잘못하면 전복의 우려가 있었다. 빠른 시간에 선장을 교체를 했다. 새로운 마음과 전략과 전술로 신속하게 배를 출발시키고 파고를 이기고 목적지로 향하기를 간절히 바란다. 토트넘이 안토니오 콘테(52) 감독을 선임했다. 손흥민(29)은 2년 새 4명의 감독을 맞이하게 됐다. 토트넘은 2일(한국시간) 구단 트위터를 통해 콘테 감독 선임 소식을 알렸다. 약 17초짜리 영상으로 공식 발표했다. 이로써 손흥민은 마우리시오 포체티.. 더보기

728x90
반응형
LIST
네이버 애널리틱스